더 구냐 레스토랑 울라미아
더 구냐 레스토랑 울라미아

더 구냐 레스토랑 울라미아

더 구냐 레스토랑은 호주의 원주민 언어인 “Gunyah”에서 따온 말로 “만남의 장소, 쉼터”의 의미를 가지고 있으며, 페이퍼바크 캠프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습니다.

더 구냐는 페이퍼바크 캠프에 있는 나무들 위에 만들어진 레스토랑이며, 기념일을 특별하게 보내고 싶어하는 분들이나 호사스러움을 마음껏 만끽하고 싶어하는 분들이 선택할 수 있는, 가장 로맨틱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아주 이상적인 장소입니다.

따뜻한 계절에는 레스토랑의 슬라이딩 도어를 열고 베란다의 야외 테이블에서 관목 숲을 배경으로 촛불을 켜놓은 멋있는 캔들릿 디너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식사 하시면서 호주의 토종 야생 동물인 포섬이나 하늘 다람쥐, 그리고 화려한 야생 조류들의 움직임을 관찰하실 수 있습니다. 겨울에는 벽난로를 설치해 놓은 아늑한 라운지에서, 저녁 식사 후에 다른 손님들과 여행 이야기로 유쾌한 담소를 나누거나, 카드 게임을 즐기면서 여유롭게 보내실 수도 있습니다.

더 구냐 레스토랑은 페이퍼바크 캠프의 다이닝룸, 리셉션 또는 공용의 라운지 역할을 하고 있으며, 이곳에서는 무료 와이파이를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페이퍼바크 캠프의 손님들은 낮 시간에 (어떤 사람들은 한밤중까지!) 이곳에서 차나 커피를 드실 수 있습니다. 이곳은 또한 아름다운 결혼식 장소가 되어 주기도 하고, 때로는 소규모의 미팅들이나 기업의 연수에도 활용할 수 있는 영감을 불어넣어 주는 장소가 되어주기도 합니다.

더 구냐 레스토랑은 페이퍼바크 캠프에서 숙박하지 않는 손님들도 이용할 수 있으며, 숙박 객이나 그렇지 않은 손님들 모두 예약이 필수 입니다. 성수기와 주말에는 자주 예약이 꽉 찹니다.

어린이 손님들도 환영하지만, 건물의 높이가 높고 물가에 가깝기 때문에 그리고 다른 고객들이조용한 분위기에서의 식사를 즐길 수 있도록 항상 보호자의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도록 요구하고 있습니다.

선다우너 데크는 늦은 오후에 같이 모여, 바에서 제공되는 간단한 스낵과 함께 여유로운 한잔을 즐기며, 시시각각 변하는 주변 관목 숲을 감상하기에 아주 훌륭한 장소입니다.

더 구냐는 정기적으로 매년 7월과 8월에는 문을 닫습니다.

 

Book Now
  • Date Format: DD slash MM slash YYYY
  • This field is for validation purposes and should be left unchanged.